리뷰 2023-03-07

[리뷰] 동백꽃이 만발! 2023 F/W 샤넬 컬렉션

프랑스 럭셔리 브랜드 샤넬이 메종의 상징이자 가브리엘 코코 샤넬이 가장 사랑한 까멜리아(동백꽃)가 만발한 2023 F/W 컬렉션을 선보였다.




파리 패션위크 마지막날인 지난 7일(현지시간) 프랑스 럭셔리 브랜드 샤넬(Chanel)'은 메종의 상징이자 코코 샤넬이 가장 좋아한 동백꽃(까멜리아)이 만발한 2023 F/W 컬렉션을 선보였다.


그랑 팔레 에페메르(Grand Palais Éphémère)에서 열린 샤넬 런웨이는 거대한 동백꽃으로 장식된 무대를 배경으로 클래식한 샤넬 트위디 스커트 슈트부터 거의 모든 룩에 동백꽃이 수놓아졌으며 쇼 후반 트위드 룩에는 벨트 버클이나 버튼에 동백꽃 모티브를 사용했다.


샤넬 까멜리아의 역사는 코코 샤넬이 프랑스 패션하우스를 설립한 1909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가브리엘 코코 샤넬은 까멜리아의 심플한 특성에 매료되어 짧은 블랙 원피스에 화이트 까멜리아 브로치 장식으로 대조 효과를 강조하거나 꽃으로 장신구를 디자인하곤 했다.


이후 칼 라거펠트가 모든 컬렉션에 동백꽃을 포함시켜 샤넬의 상징으로 만들었다. 2005년 칼 라거펠트가 오뜨 꾸띄르 컬렉션에서 선보인 4000개의 동백꽃 자수가 장식된 웨딩 드레스는 코코 샤넬에게 바치는 최고 찬가였다.



까멜리아 디자인은 백, 브로치, 반지, 네크리스 등 다양한 작품으로 탄생한다. 영원하면서도 완벽한 아름다움의 상징인 까멜리아는 클래식하면서 동시에 모던한 샤넬(Chanel)의 우아하고 매혹적인 이미지를 모티프로 끊임 없는 해석을 이루고 있다.


2019년 2월 작고한 칼 라거펠트에 이어 5년째 샤넬을 이끌고 있는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버지니 비아드(Virginie Viard)는 "까멜리아는 테마가 아니라 하우스의 시대를 초월한 영원한 코드"라며 트렌치 코트 옷깃, 반바지 주머니, 스웨터와 블레이저 등에 동백꽃을 로맨틱한 프린트와 디자인으로 소환했다. 



버지니 비아르는 블랙앤화이트와 더스티 핑크를 중심으로 비즈와 시퀸 등과 조화시킨 동백꽃 악센트로 컬렉션을 사실적이고 매력적으로 만들었다. 이와 함께 피크 라펠, 댄디한 플로럴 패턴, 버뮤다 쇼츠 등 남성복의 요소를 등장시킨 보헤미안 정신을 담아냈다.


이번 샤넬 패션쇼에는 걸그룹 블랙핑크(BLACKPINK) 제니(JENNIE)와 배우 박서준(Park Seo-Joon)이 한국 대표로 참석해 파리 현지팬들과 매스컴의 열광적인 환호를 받았다.



한편 버지니 비아르는 런웨이의 환타지적인 요소를 없애고, 상업적인 전략을 바탕으로 실험적이고 젊어진 새로운 샤넬 시대로 변화를 주도해왔다.


버지니 비아르가 칼의 시대와 구분되는 가장 큰 차이점은 어떤 룩에도 펀한 보석과 가방을 지나치게  치장하지 않고 눈에 띄는 화려한 이브닝웨어는 축소하는 대신 웨어러블한 데이웨어로 젊은 여성들들을 공략하고 있다.






































































패션엔 정소예 기자

fashionn@fashionn.com






Related

News Ranking

  • Latest
  • Popular
  1. 1.아이브 장원영, 스커트야 트렁크야? 볼수록 탐나는 빅백 걸리시 프레피룩
  2. 2.채연, 꾸미고 또 꾸미고! 리즈 시절 그대로 헤어 리본에 체크 프레피룩
  3. 3.트와이스 채영, 봄이 활짝! 귀엽고 섹시하게 옐로 땡땡이 앞트임 원피스룩
  4. 4.조여정, 대충 걸쳐도 빛나! 조거팬츠와 퀼팅 베스트 꾸안꾸 나들이룩
  5. 5.안유진, 경호원 특급 호위받는 한류요정! 펜디쇼 홀린 옐로 홀터넥 드레스룩
  6. 6.김세정, 파리에서 노마드 느낌 제대로! 헤드셋에 후드 노마드 레이어드룩
  7. 7.박하선, 스카프만 둘러도 분위기 여신! 히메컷에 스카프 퍼펙트 봄 스타일링!
  8. 8.폴햄, 퀼팅 점퍼와 맨투맨 등 봄 신상품 인기 전년대비 25% 매출 신장
  9. 9.황신혜, 미국도 비 부슬부슬! 그래도 신난 카고와 후드 집업 힙한 여행룩
  10. 10.김사랑, 46세 나이 잊은 데님 핏! 한도초과 데님 끝판왕 봄 데일리룩
  1. 1. 송지효, 봄 분위기 여신! 쇄골 드러낸 스트라이프 골지 오프숄더룩
  2. 2. 박신혜, 역시 로코퀸 끝판왕! 셔켓로 완성한 귀요미 6종 세트 꾸안꾸 여친룩
  3. 3. '마음 고생' 손흥민, 킬러 트렌치 코트룩...전지현과 런던 패션쇼 힐링 투샷
  4. 4. 전지현, 역시 퀸의 위엄! 버버리 패션쇼 홀린 쿨한 매력 시크한 미니멀룩
  5. 5. [패션엔 포토] 레드벨벳 조이, 꿀꿀한 날씨 지우는 섹시 원숄더! 니트 시스루 출국룩
  6. 6. 더 여성스럽게 미니멀&걸코어! 2024년 봄 주도할 여성복 트렌드 3
  7. 7. 소유진, 벌써 봄이 성큼 가볍게 셔츠! 스트라이프 스커트와 찰떡 외출룩
  8. 8. [패션엔 포토] 레드벨벳, 봄 옷으로 갈아입은 완전체! 가죽부터 트렌치까지 5인5색...
  9. 9. 기은세, 오랜만에 동네 마실! 꾸안꾸 우아미 볼륨 니트 스웨터 산책룩
  10. 10. 안유진, 경호원 특급 호위받는 한류요정! 펜디쇼 홀린 옐로 홀터넥 드레스룩

Style photo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