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뉴스 2020-02-20

LF 앳코너, 세렌티핏데님·에코레더 등 지속가능 친환경 컬렉션 전개

터키의 친환경 보싸 데님, 비건패션의 에코레너 등 자연 친화적 소재 활용한 제품 확대




LF(대표 오규식)의 여성복 브랜드 「앳코너(a.t.corner)」가 2020년 봄여름 시즌 친환경 소재를 활용한 ‘에코 컬렉션’을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최근 구매 결정 단계에서 환경 보호와 동물 복지를 고려하는 소비 성향이 확산됨에 따라 「앳코너」는 친환경 소재 및 에코 레더를 활용한 제품을 이번 시즌부터 집중적으로 출시, 착한 소비를 추구하는 고객들을 만족시키고 지속 가능한 패션을 적극 실천한다는 계획이다.


「앳코너」의 에코 컬렉션 첫 번째 라인은 친환경 데님 소재를 활용한 ‘세렌티 핏 데님’으로 유럽 지역에서 대표적인 친환경 진(jean) 소재로 정평이 나 있는 터키의 보싸 데님(BOSSA DENIM)을 사용한 것이 특징이다.


보싸 데님 원단은 유럽의 고급 데님 브랜드뿐 아니라 세계 유수의 브랜드들이 채택해 사용 중인 소재로 공정 시 물과 천연가스를 절약할 수 있는 가장 효율적인 방식으로 생산된다.


또, 천연 화학물질 및 염료를 사용하고 재활용 페트병에서 추출한 원사를 활용함으로써 친환경 생산 절차를 철저히 준수한다.



두 번째는 비건 패션을 실천하는 ‘에코 레더’ 라인이다. 은은한 광택감과 부드러운 표면을 수준 높게 재현해 진짜 가죽 소재의 느낌을 구현하면서도 보다 가벼운 착용감을 선사하는 것이 특징이다.


일반적인 가죽 아이템에 널리 쓰이는 블랙뿐만 아니라 따뜻한 봄에 어울리는 아이보리, 블루까지 다양한 색상과 디자인으로 친환경 가죽 패션을 선보인다.


이 외에도 「앳코너」는 이탈리아 ‘리버사(RIVER)’사로부터 친환경 소재를 소싱하고, 친환경 생산 특허를 가진 유명 생산업체 ‘안드레아 테슬(Andrea tessile s.r.l)’사를 통해 현대적인 감성이 담긴 여성 슈트를 탄생시켰다.



해당 제품에 쓰인 트위드 소재는 이산화탄소 발생을 최소화하는 친환경 공정을 거친 것은 물론, 생물학적 분해가 용이하도록 제작되어 자연 친화적이다.


또, 어떠한 화학 약품도 사용하지 않은 포르투갈 ‘리오펠레(RIOPELE)’사의 ‘세라미카(CERAMICA)’ 소재를 활용한 슈트를 출시하는 등 유럽 프리미엄 친환경 소재를 다각도로 활용한 에코 컬렉션을 선보이고자 했다.


패션엔 이민지 기자
fashionn@fashionn.com


News Ranking

  • Latest
  • Popular

Style photo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